하나님의교회 ‘미안해요’ 열풍, 용서하고 사랑하며 함께 가는 천국

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기

가끔 연예인이나 공인이 실수를 해서 사과문을 올리는 경우를 볼 때가 있다. 잘못한 부분에 있어서 법을 어겼다면 처벌은 받아야 하는 것은 당연하고, 자신을 지지하던 대중들에게 용서를 구하기 위해 사과문을 올리기도 하지만 오히려 그 사과문이 사람들의 반발을 일으킬 때가 있다. 진정성이 없다는 것이 그 이유다. 잘못을 했음에도 진정으로 뉘우치지 않고 그저 불편한 상황을 모면하기 위해 형식적인 사과를 했을 뿐이라는 것이다.

대중들에게 노출되는 직업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라면 말이나 행동에 더 신중해야겠지만, 사실 사람이 인생을 살아가는 데 있어서 잘못이나 실수를 한 번도 하지 않고 살아가기란 불가능에 가깝다. 잘못을 하지 않는 것도 중요하지만, 잘못이나 실수 후에 어떻게 대처했는지가 더 중요하다. 단순히 상황을 피하기 위해 거짓말을 한다거나 오히려 적반하장으로 상대에게 화를 낸다거나 하는 등의 행동으로 그 당시의 위기는 넘길 수 있을지 모르나 결국에는 다 드러나기 마련이다.

자존심을 버려야 할 수도 있기에 쉽지는 않겠지만, 나의 잘못은 그대로 인정하고 사과하는 것이 더 이상의 피해를 없게 하는 방법이다. 작은 잘못을 덮으려 거짓말을 했다가 더 커지게 되면 사과하는 말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상황이 되어버릴 수도 있다. 제대로 한 사과는 용서를 넘어서 더 긍정적인 상황으로 바뀔 수 있기도 하다.

하나님의교회 ‘미안해요’ 열풍?

최근 하나님의교회에서 유행(?)하고 있는 말이 있다. 바로 ‘미안해요, 고마워요‘ 라는 사과와 용서의 말이다. 작은 실수였지만 불편했던 마음, 오히려 너무 미안해서 전하지 못했던 말 등… 상대에게 ‘미안해요’ 라는 말 한 마디를 건넸을 뿐인데 서로 용서하게 되었고, 화해하게 되었고, 연합하게 되었고, 하나님께 감사드릴 수 있었다고 말한다.

(에베소서 4:26~32) 분을 내어도 죄를 짓지 말며 해가 지도록 분을 품지 말고… 서로 인자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

(마태복음 18:22~35) 주여 형제가 내게 죄를 범하면 몇번이나 용서하여 주리이까 일곱번까지 하오리이까 예수께서 가라사대 네게 이르노니 일곱번 뿐 아니라 일흔번씩 일곱번이라도 할찌니라 이러므로 천국은 그 종들과 회계하려 하던 어떤 임금과 같으니… 악한 종아 네가 빌기에 내가 네 빚을 전부 탕감하여 주었거늘 내가 너를 불쌍히 여김과 같이 너도 네 동관을 불쌍히 여김이 마땅치 아니하냐 하고 주인이 노하여 그 빚을 다 갚도록 저를 옥졸들에게 붙이니라

예수님께서는 형제자매간에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께서 우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는 말씀을 하셨다. 마태복음 18장의 비유에서는 일만 달란트 빚진 자가 임금에게 그 큰 빚을 탕감 받았으나 감사하지 못하고 오히려 자신에게 백 데나리온 빚진 자에게 빚을 갚을 것을 재촉하다가 결국 자신의 빚도 탕감 받지 못하게 되었다. 일만 달란트는 그 당시의 일반 노동자가 평생을 일해도 갚을 수 없는 큰 금액이다. 이 비유와 같이 하나님께서 우리의 사망 죄(로마서 6:23)를 용서하시려 십자가에 올리우시기까지 하셨는데, 그 큰 은혜를 받은 우리가 형제자매간의 작은 죄도 용서하지 못한다면 죄 사함, 영생의 축복을 받을 자격이 있는 사람이라고 할 수 없다.

천국에 가기 위해서는 하나님의 계명을 지키는 것은 물론이요, 형제자매간의 사랑이 없어서는 안 된다. 성경을 통해 주신 말씀 하나하나가 모두 우리들의 구원을 위한 하나님의 사랑이라는 것을 잊지 않고 나 자신이 잘못한 부분이 있다면 용서를 구하고, 누군가 나에게 용서를 구한다면 기꺼이 용서하고 사랑할 수 있는 모든 하나님의 자녀가 되기를 바란다.

– Hee Gee

15 Comments

  1. 고마음2017-07-12

    자존심을 버리니 형제 자매의 마음이 보였습니다.
    진심으로 ‘미안해요’를 실천하며 마음을 다해 ‘고마워요’라고 하니 어머니의 사랑이 느껴졌습니다^^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고마음님^^
      모두가 실수를 하고 싶어서, 잘못을 하고 싶어서 하는 것은 아니니까요.
      어머니 말씀처럼 넓은 마음을 가지고 바라보면 모두 용서할 수 있습니다.

      응답
  2. 김소라2017-07-12

    미안해요 고마워요~~~
    라는.. 말은.. 가까운 사이일수록 더 힘들더라구요~~
    하나님의교회에서.. 미안해요 고마워요라는 사랑의 바람이 불어오는데.. 이 바람으로 하나님의교회가 더 사랑이 넘치고 화목해 지고 있다는 사실 알고 있나요??!!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김소라님^^
      정말 가까운 사이일 수록 하기가 어려운 말이 미안해요, 고마워요, 사랑해요…라는 말들이네요.
      진심을 전한다면 분명 더더욱 사랑이 넘치는 시온이 될 것 같습니다.

      응답
  3. 김은희2017-07-13

    미안해요. 고마워요라는 짧은 말 한마디에 정말 큰 힘이 있더라구요.
    진심을 다한 말 한마디가 어색하고 다소 불편했던 관계가 화합하고 연합할 수 있는 관계로 바뀌더라구요^^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김은희님^^
      마법의 단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, 미안하다는 말 한마디에 더 큰 사랑을 나눌 수 있게 되었습니다.
      역시 우리 어머니는 하나님이십니다. 하나님의 말씀대로 실천하니 모든 것이 축복 된 일들입니다.

      응답
  4. 48642017-07-14

    하나님의교회는 정말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교회같아요.
    요즘 사랑이 식어가고 개인주의로 이웃집을 모르는 사람들이 많은데…먼저 다가가 미안해요 용서를 구하고 또 서로 사랑하는 아름다운 모습에
    가르침은…하나님께서 가르쳐 주시기 않고서야 하기 힘든 모습인것같아요.
    많은사람들이 미안해요 사랑해요 많이 실천했음 좋겠습니다.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4864님^^
      이렇게 간단한 말로 더 큰 사랑을 실천할 수 있게 되다니, 저 역시 우리 어머니이시고 역시 하나님이시라는 생각이 절로 듭니다.
      때에 따라 생명의 말씀을 풍성히 내려주시는 하나님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. 모두가 실천해서 온전한 하늘 자녀로 거듭나기를 바랍니다.

      응답
  5. 이나리2017-07-14

    진정성있는 사과는 상대의 마음을 녹이지요.
    미안해요.사랑해요~ 자신을 낮추어 하나님의 사랑을 실천하는 아름다운 모습입니다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이나리님^^
      미안해요 한 마디로 더 아름다운 시온이 되었습니다. 정말 은혜의 천국이지요.
     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니 날마다 아름다운 모습으로 거듭날 수 있게 되었습니다. 시온의 형제자매 모두가, 그리고 세상 사람 모두가 어머니 하나님께 나아와 생명수의 말씀을 들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.

      응답
  6. 김영채2017-07-18

    미안하다는 말 한마디가 세상을 바꿀 수가 있고…고마워요라는 말은 왠지 미소를 짓게 하는 말입니다

   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알게 모르게 마음 아프게 했고 불편해 했던 지인들 그리고 이웃들에게 먼저 미안해요..그리고 고마워요라고 말을 한다며
    그 안에 사랑이 싹틀 수 있을 것 같습니다

    우리가 지키고 있었던 자존심때문에 많이 힘들어 했던 것 같습니다..그 자존심을 내려 놓고 사랑을 찾는 것이 어떨까요..^^
    미안해요…그리고 고마워요..^^

    응답
    1. bongdal2017-07-21

      안녕하세요 김영채님^^
      아직까지 미안하다는 말을 전하지 못한 사람은 없는지 곰곰이 생각 중입니다.
      하루 빨리 모두가 용서하고, 사랑하고, 하나 된 아름다운 모습으로 속히 오시는 아버지 영접하기를 바랍니다.
      자존심을 버리기 어렵다면, 우리위해 기꺼이 희생하신 하늘 아버지와 하늘 어머니를 생각해봅시다^^

      응답
  7. dankeG2017-07-21

    미안해요 그 아픈 마음을 알아주지 못한 날 용서해요♪
    사랑하는 마음으로 사과하고 용서하는 하나님의 사랑을 닮은 모습으로 열심히 변화되리. 꼭 변화하리! +_+

    응답
  8. 엄지2017-07-21

    왜 이말이 그렇게 어려웠을까요.
    그져 마음을 다잡고 스스로를 겸손하게 하고 상대방을 위하는 마음을 표현하는건데…

    응답
  9. 이보람2017-07-26

    미안하다는 말,,고마워요 라는 말,, 진정 나 자신을 낮추었을때 할수 있는 자신감이라 할수가 있다,
    진실로 하나님 안에서 변화되어가는 창조물로서 아버지 어머니의 사랑만이 가득하자,,,

    응답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